국민 51.9% ‘낙태죄 폐지’ 찬성... 7년 전 결과와 반대

기사입력 : 2017-11-07 22:01
[웹데일리 엄윤식 기자] 국민들의 절반 이상이 ‘낙태죄 폐지’를 바람직한 방향으로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center
사진=리얼미터 홈페이지 캡처


지난 1일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전국 19세 이상 성인 남녀 51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95% 신뢰수준, 표본오차 ±4.3%포인트)에 따르면 '낙태죄를 폐지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응답(51.9%)이 ‘유지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응답(36.2%)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잘 모름' 응답은 11.9%였다.


리얼미터는 “7년 전인 2010년 2월 실시한 낙태 허용 여부 조사에서는 ‘낙태를 허용해서는 안 된다’는 응답(53.1%)이 ‘허용해야 한다’는 응답(33.6%)보다 높았다”며 “이번 조사는 7년 전과 반대의 결과였다”고 설명했다.

성별로 보면 여성의 경우 낙태죄 폐지 응답(59.9%)로, 유지(30.1%)의 약 두 배에 달했다. 남성은 폐지 응답(43.7%), 유지 응답(42.5%)로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했다.

지역별로는 대전 ·충청 ·세종(61.0%), 대구 ·경북(56.0%), 광주 ·전라(54.2%), 서울(53.8%), 경기 ·인천(51.5%) 등지에서 폐지 의견이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부산 ·경남 ·울산(폐지 40.9% ·유지 40.2%)에서는 양 응답이 비슷했다.

연령별로는 20대(62.1%)와 30대(60.7%) 등 청년층에서 폐지 의견이 60%를 넘겼다. 40대 역시 폐지 응답(56.8%)이 과반이었고, 50대에서도 폐지 응답(46.1%)이 유지 응답(41.6)보다 우세했다. 다만 60대 이상에서는 유지 응답(43.5%)를 기록해 폐지 응답(39.0%)를 앞섰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54.7%)과 중도층(51.3%), 보수층(50.7%) 등에서 모두 낙태죄 폐지 의견이 절반을 넘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산업 ∙ 뉴미디어 ∙ 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