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은행원이 고객을 직접 찾아가 대출 등 금융상담 서비스

기사입력 : 2017-11-13 17:45
[웹데일리= 채혜린 기자]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이 아파트 매매를 앞둔 손님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로 KEB하나은행 직원이 직접 방문해 대출 금융상담 서비스를 제공하는 O2O(Online to Offline)를 시행한다고 13일 밝혔다.

left
제공=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 관계자는 “전국 아파트 정보 서비스 제공업체 ‘호갱노노’(대표 심상민)와의 제휴로 온라인을 통한 양질의 부동산 제공정보도 함께 진행된다”고 덧붙였다.

아파트 매매를 앞둔 손님은 먼저 ‘호갱노노’의 인터넷 사이트, 모바일 웹, 어플리케이션 등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통해 해당 매물의 실거래가와 공급량, 지역 및 환경적 요인, 전세가율 등의 폭넓은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후 온라인 채널 상의 ‘상담받기’ 버튼을 통해 대출 희망일자와 기간, 금액 등의 정보를 입력하면 해당 내용이 KEB하나은행 1Q영업지원시스템으로 전송된다.

이를 바탕으로 해당지역 KEB하나은행 직원이 연락을 드려 신속하고 정확한 대출상담을 진행한다.

필요 시 손님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를 조율 후 직접 방문하여 아파트 대출과 관련한 체계적 금융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KEB하나은행 1Q뱅커센터 관계자는 “‘호갱노노’와의 제휴를 통한 이번 서비스로 아파트 매매와 관련한 실질적이고 전문적인 부동산 정보 및 금융 노하우가 더 많은 손님들께 제공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2014년 2월 은행권 최초 태블릿브랜치 도입에서 2017년 4월 태블릿브랜치 2.0 업그레이드에 의한 실시간 대출가능여부 확인 및 예금 신규계좌 개설에 이르기까지 디지털 혁신을 통한 거래 편의성 증대 노력을 지속해오고 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산업 ∙ 뉴미디어 ∙ 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