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지속가능성지수 2년 연속 손보업계 1위..."고객 중심 활동서 높은 점수"

“고객 패널, 소비자보호위원회 등 고객에게 신뢰받는 회사 되도록 노력”

기사입력 : 2017-11-14 16:04
[웹데일리= 손정호 기자] 삼성화재는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하는 지속가능성지수에서 2년 연속 손해보험업계 1위를 차지했다고 14일 밝혔다.

center
회사 측에 의하면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 Sustainability Index)’는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표준인 ISO 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행 수준과 지속가능성을 평가하는 지표다.


삼성화재는 고객과 임직원, 주주, 투자자, 협력업체, 지역사회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함께 발전하기 위한 노력에서 좋은 평가를 얻었다고 평가했다.

특히 고객패널제도, 소비자보호위원회, 고객권익보호위원회 등 서비스 개선을 위한 지속적인 고객 중심 활동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는 것.

아울러 삼성화재는 ‘2017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DJSI, Dow Jones Sustainability Index)’에서도 4년 연속 최고 등급인 ‘DJSI 월드지수’에 편입되며 지속가능경영 부문에서 국내외에서 최고의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삼성화재 CSR사무국 관계자는 “단순히 재무적 성과를 내는 것에 그치지 않고 글로벌 기업 시민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지속할 것”이라며 “주주, 고객, 임직원, 협력업체 등 모든 이해관계자에게 신뢰받는 회사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산업 ∙ 뉴미디어 ∙ 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