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22 11:36  |  여행·도시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개막 맞아 문화올림픽 개최

[웹데일리=김유진 인턴기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이 10여 일 가량 남은 가운데, 올림픽 개최지인 강원도를 중심으로 문화올림픽 축제가 열린다.

center
평창대관령음악제(좌), 평창 올림픽플라자 문화 ICT관에 설치된 백남준의 비디오 예술 작품 '거북'(우)(사진=문화체육관광부)


문화올림픽은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대회와 패럴림픽대회 기간을 전후해 열리는 공식 문화행사다. 올림픽 축제 분위기를 조성하고 개최지의 문화를 알리는 프로그램이다.

대회가 열리는 평창 올림픽플라자와 강릉 올림픽파크를 중심으로 경기장 인근에 조성된 라이브사이트(공연・체험・경기 응원 공간), 문화아이시티(ICT)관, 전통문화관은 물론 995석 규모의 대공연장을 갖춘 강릉아트센터와 솔향 수목원, 경포대 등 자연 공간에서도 문화올림픽을 만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문화올림픽은 전 세계인에게 대한민국 문화의 다양성과 창의성을 보여줄 기회이다. 문화올림픽의 주요 프로그램들은 올림픽 기간 중 개최지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문화국가의 인상을 심어주고, 대회가 끝난 뒤에도 대한민국의 이미지로 기억될 것”이라며 “올림픽 주요 개최장소인 평창, 강릉과 더불어 인근 도시에서 매일같이 문화를 만날 수 있게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문화올림픽이 올림픽 방문객들에게 경기 관람과 더불어 또 하나의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2018 평창 문화올림픽 프로그램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문화올림픽 프로그램 북(국‧영문 2종)’은 1월 말부터 서울과 강원 주요 역사와 공항 비치대, 서울 도심 주요 커피 매장과 강릉 커피 거리 내 주요 매장, 강릉과 평창 경기장 주변 곳곳에 비치된 안내 부스 등에서 무료로 배포된다. 온라인을 통해 정보를 얻으려면 평창 문화올림픽 공식 웹사이트와 공식 블로그를 참고하면 된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