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2일 성폭력 대책위원회 발족...박상기 장관도 입장 발표 예정

기사입력 : 2018-02-02 15:23
center
권인숙 여성정책연구원 원장 (사진=뉴시스)
[웹데일리=김성헌 기자] 최근 통영지청 서지현 검사의 성추행 폭로와 관련해 법무부가 2일 ‘법무부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를 발족한다고 밝혔다.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 위원장은 한국여성정책연구원 권인숙 원장이 위원장을 맡았다. 법무부를 비롯한 산하기관(검찰 제외)에서 발생한 성희롱·성범죄 등의 실태를 점검하게 된다. 또한 재발 방지를 위해 개선방안을 마련하는 활동을 벌이게 된다.


대책위원회 위원은 내부위원과 외부위원으로 구성된다. 내부위원은 법무부 내 성희롱과 성범죄 피해에 노출될 위험이 많은 여직원들 위주로 선임되고, 추가로 계약직에서도 위원을 뽑을 예정이다.

외부인원은 권인숙 위원장이 지명하는 전문가들로 구성할 예정이다. 더불어 피해여성을 지원하는 국선변호인들도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법무부 박상기 장관도 2일 오후 이와 관련해 입장을 표명할 것으로 전해졌다.

법무부 관계자는 “성희롱·성범죄 대책위원회의 권고에 따라 제도와 문화 개선을 위해 필요한 조치들을 일관되게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산업 ∙ 뉴미디어 ∙ 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