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3 11:29  |  패션·디자인

반스, 최고의 기술력으로 편안함을 극대화시킨 ‘울트라레인지’ 출시

[웹데일리=이지웅 기자]
반스(Vans)가 디테일한 기능성이 가미된 새로운 실루엣 ‘울트라레인지(UltraRange)’를 13일 국내에 공개했다.

center
반스의 새로운 실루엣 '울트라레인지' (사진=반스)


새로운 실루엣 울트라레인지는 반스 소속 프로 서퍼 ‘팻 구다스카스(Pat Gudauskas)’의 이야기에서 영감 받아 제작됐다. 다양한 지형과 환경 그리고 라이프스타일을 담았다.

특히, ‘모험’이라는 키워드에서 출발한 제품인 만큼 편안함을 극대화하기 위해 봉제선이 없는 래피드웰드(Rapidweld) 공법을 적용했다. 신발의 어퍼와 혀가 하나의 구조로 디자인된 반스 럭스라이너 삭스-핏(Luxliner Sock-fit) 기술력을 더해 양말이 발을 감싸는 듯한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더불어 울트라레인지는 기존 반스의 클래식한 디자인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브랜드가 갖고 있던 고유한 아이덴티티는 잃지 않으며 새로운 기술을 접목시켰다. 울트라쿠시 라이트(UltraCush™ Lite) 폼과 반스 오리지널 와플솔(Wafflesole)을 결합한 새로운 방식의 아웃솔(Outsole) 구조를 채택해 모던한 디자인뿐 아니라 양각 형태의 와플 러그 아웃솔로 접지력을 향상시켰고 매시 소재를 사용해 통기성을 높여 편안함을 선사한다.

한편, 울트라레인지 컬렉션은 레드, 블랙, 화이트, 민트 총 4가지 색상으로 선보인다. 반스 일부 매장과 온라인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center
반스의 새로운 실루엣 '울트라레인지' (사진=반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AD] 로또 용지 "틀렸다고 버리지 마세요"
▶ 2018년 상반기 암호화폐 시장을 예측한 신간 도서 ‘화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