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판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2종, 중국 앱스토어 1·2위 고수

기사입력 : 2018-02-14 14:55
center
(사진=PUG)
[웹데일리=송광범 기자] 중국판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게임 2종이 중국 애플스토어에서 선두를 달리고 있다.

앱 분석업체 ‘앱애니’는 중국 텐센트가 개발한 모바일게임 ‘절지구생:자극전장’과 ‘절지구생:전군출격’이 중국 앱스토어에서 인기 게임 1위와 2위를 차지했다고 14일 전했다. 두 게임 모두 지난 10일 오픈베타테스터(OBT)를 진행한 이후 곧바로 순위권에 들었다.


center
중국판 배틀그라운드 모바일게임 '절지구생:자격전장'(좌)와 '절지구생:전군출격'(우) (사진=pg.qq)


두 게임 모두 배틀그라운드와 같은 시스템이다. 유저 100명이 무기와 탈것으로 마지막까지 살아남아야 한다. 단, 형식이 단순해졌다. PC기반에서 모바일로 옮아와서다. ‘절지구생:자극전장’의 경우 모바일환경에 맞춰 사격과 조작방식이 개선됐다.

몇 가지 달라진 부분도 있다. ‘절지구생:전군출격’은 해상전이 추가됐다. 보트에서 기관총을 쏘거나 폭격을 날릴 수도 있다. 맵도 일부 바뀌었다.

텐센트는 작년 12월 배틀그라운드 제작사 ‘블루홀’과 협약해 이 두 게임을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두 게임은 사전예약 이벤트로 100만명을 유치하기도 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ebdaily PICK

산업 ∙ 뉴미디어 ∙ 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