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19 15:48  |  정치

文 대통령,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 우려 “TF팀 구성 실직자 대책 등 강구”

center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수석 보좌관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웹데일리= 채혜린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지엠(GM) 군산공장 폐쇄 결정에 대해 특단의 대책을 주문했다.

19일 오후 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 비서관·보좌관 회의 모두발언에서 한국지엠(GM) 군산공장 폐쇄 결정과 관련해 "지난해 조선소 가동중단에 이어 군산 지역으로써는 설상가상의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문 대통령은 고용의 감소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협력업체들까지 이어질 고용의 감소는 군산시와 전북도 차원에서는 감당하기가 어려울 것"이라고 지적한 문 대통령은 “기획재정부·산업통상자원부·고용노동부·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군산경제 활성화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하고 특단의 대책을 마련해주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실직자 대책을 위한 응급대책도 강구할 것을 주문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h. 웹데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