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0 09:40  |  자동차·항공

쌍용차, 2018 제네바모터쇼 통해 렉스턴 스포츠 유럽 첫 론칭

center
(사진=쌍용자동차)
[웹데일리= 채혜린 기자]
쌍용자동차(대표이사 최종식)가 오는 봄 렉스턴 스포츠를 유럽시장에 론칭한다.

20일 쌍용자동차 관계자는 “오는 3월 6일(현지시각) 개막하는 2018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렉스턴 스포츠와 EV 콘셉트카 e-SIV를 세계 최초로 선보인다”고 밝히며 이와 같이 말했다.

쌍용차는 제네바모터쇼 420㎡ 규모의 전시공간에 콘셉트카 e-SIV와 신차 렉스턴 스포츠를 비롯해 총 7대의 차량을 선보인다.

쌍용자동차 관계자는 “유럽시장에 첫 선을 보이는 렉스턴 스포츠는 강인한 이미지를 극대화한 외관 디자인, G4 렉스턴과 공유하는 실내 디자인과 넉넉한 공간은 물론 4Tronic과 LD(차동기어잠금장치)를 바탕으로 뛰어난 견인력과 전천후 주행성능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렉스턴 스포츠는 출시 한 달 만에 계약 1만대를 돌파하는 등 국내에서 폭발적인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고 제네바모터쇼를 시작으로 글로벌시장에서 차례로 선보이며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할 계획”이라고 이 관계자는 덧붙였다.

콘셉트카의 렌더링 이미지도 20일 공개했다.

쌍용자동차 관계자는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EV 콘셉트카 e-SIV(electric-Smart Interface Vehicle)는 지난 2013년과 2016년 제네바모터쇼에서 선보인 SIV-1, SIV-2에 이어 선보이는 3번째 SIV 시리즈로 보다 발전된 디자인 경험과 더불어 다양한 첨단기술을 제시한다”고 전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