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7 10:48  |  TECH

삼성전자, 2018년형 QLED TV 국내 출시 "초대형 시장 선도"

center
(사진=삼성전자)
[웹데일리=이선기 기자] 삼성전자가 2018년형 QLED TV를 국내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17일 삼성전자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자사 신제품 2018년형 QLED TV를 공개하는 ‘더 퍼스트룩 2018 코리아(The First Look 2018 Korea)’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삼성전자는 자사 신제품을 소개하고 제품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되는 2018년형 QLED TV는 55형에서 82형까지 4개 시리즈 11개 모델이다. 올해 상반기에 국내에서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하반기에 출시되는 85형 6개 모델까지 포함하면 총 17개 모델이 올해 국내에서 출시된다.

올해는 특히 QLED TV 시리즈에 75형 이상 모델을 중심으로 출시하며 초대형 라인업을 강화했다. 초대형 모델 시장은 매년 30~40% 이상 성장하고 있으며, 올해도 약 180만 대 규모 이상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TV를 보지 않을 때도 뉴스나 날씨 등 생활정보와 그림, 사진, 음악 등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매직스크린’, 주변기기의 선들과 전원선까지 하나의 케이블로 대체한 ‘매직케이블’, 인공지능 기반 음성인식 플랫폼 빅스비(Bixby) 등을 선보이며 차별화를 꾀했다.

삼성전자는 75형 이상의 초대형 시장에서 QLED TV를 필두로 13년 연속 세계 TV시장 1위 기록을 이어가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장인 한종희 사장은 이날 행사에서 “앞으로 TV는 주위 환경과 콘텐츠, 기기 간 연결에 구애받지 않고 소비자에게 최고의 가치를 제공하는 ‘인텔리전트 디스플레이(Intelligent Display)’가 돼야 한다”면서 “최고의 화질과 다양한 혁신을 이룬 2018년형 QLED TV가 이러한 시장의 변화를 이끌 것”이라고 전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