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25 09:50  |  정치

美 트럼프 “완전한 비핵화는 기존 핵무기 제거를 의미”

center
(사진=CNN 보도화면 캡처)
[웹데일리=이선기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의 비핵화에 대해 “완전한 비핵화는 기존 핵무기를 제거하는 것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CNN 등 현지언론은 24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이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의 정상회담 후 치러진 기자회견에서 이같은 의견을 밝혔다고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회견에서 ‘북한에 요구하는 완전한 비핵화는 무엇인가’를 묻는 질문에 “아주 간단하다”면서 “그들이 핵무기를 없애버리는 것을 의미한다”고 답했다.

그는 이어 “간단한 협상을 하고 승리를 주장하는 것은 쉽지만, 그렇게 하고 싶지 않다”면서 “북한이 핵무기를 완전히 없애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또한 일부 언론에서 “미국이 북한과의 정상회담을 앞두고 양보를 하고 있다”고 보도한 것에 대해서는 “정상회담이 위대한 일이라는 점 외에 특별히 양보한 적은 없다”고 답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마크롱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앞두고 기자들에게 김정은 북한 노동당위원장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그는 김 위원장에 대해 “매우 열려 있고, 훌륭하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임 정부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잊지 않았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 문제에 대해 “몇 년 전부터 이미 이 문제가 해결됐어야 했다”면서 지난 정부들의 정책에 대해 쓴소리를 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AD] 로또 용지 "틀렸다고 버리지 마세요"
▶ 2018년 상반기 암호화폐 시장을 예측한 신간 도서 ‘화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