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29 17:33  |  사건사고

인천공항 쓰레기통서 3억5000만원 상당 금괴 7개 발견

경찰, CCTV로 용의자 확인…관세법 위반 검토

center
29일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T1) 면세구역에 해외로 떠나는 인파들로 북적이고 있다. [사진=뉴시스]
[웹데일리=신경철 기자] 인천국제공항 출국장 쓰레기통에서 시가 3억5000만원 상당의 금괴 7개가 발견됐다.

인천공항경찰단은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출국장 면세구역에서 환경미화원이 쓰레기통을 비우던 중 시가 3억5000만원 상당의 1kg짜리 금괴 7개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고 29일 밝혔다.


경찰은 보안구역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반입 경로를 조사한 결과 한국인 A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보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한국인 A씨가 면세지역인 홍콩에서 금괴를 구입해 한국을 거쳐 최종 목적지인 일본으로 가려던 중 세관의 검색에 겁을 먹고 쓰레기통에 버린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은 관세법 위반 혐의가 적용될 수 있는 만큼 인천본부세관 등과 협의해 조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신경철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