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30 11:49  |  패션·디자인

닥터마틴, 2018 S/S 경량 샌들 ‘지블리우스' 컬렉션 공개

[웹데일리=이지웅 기자] 영국 패션 브랜드 닥터마틴(Dr. Martens)이 2018 S/S 경량 샌들 ‘지블리우스' 컬렉션을 공개했다.

center
2018 S/S 경량 샌들 '지블리우스 컬렉션' (사진=닥터마틴)


지블리우스 컬렉션의 지그재그 모양 바닥 패턴은 샌들의 청키한 느낌을 강조한다. 여기에 가볍고 뛰어난 쿠셔닝을 자랑하는 EVA 소재를 사용해 착화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이번 컬렉션은 닥터마틴의 베스트셀러인 클라리사와 로미의 업데이트 버전인 스트랩 샌들 ‘블레어(Blaire)’와 ‘보스(Voss)’, 남성용 피셔맨 샌들 ‘테리(Terry)’, 남녀 모두 착용 가능한 투 스트랩 슬라이드 ‘마일즈(Myles)’ 등 다채롭게 준비했다.

한편, 닥터마틴은 지블리우스 컬렉션 외에도 밀리터리 헤비 캔버스를 사용한 벨크로 스트랩 샌들 ‘크루(Crew)’와 지난해 출시와 동시에 완판을 기록한 ‘크리스티나(Kristina)’도 인기에 힘입어 재출시했다.

우상진 닥터마틴 마케팅팀 차장은 “닥터마틴 샌들의 무게감이 부담스러웠던 고객들을 위해 스타일은 유지하면서 가벼운 착화감을 자랑하는 경량 샌들 지블리우스 컬렉션을 출시하게 됐다”며, “스타일과 착용감 모두 업그레이드 된 닥터마틴 샌들로 다가오는 여름 시원하게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AD] 로또 용지 "틀렸다고 버리지 마세요"
▶ 2018년 상반기 암호화폐 시장을 예측한 신간 도서 ‘화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