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0 17:09  |  방송·연예

한국매니지먼트연합 주최 ‘2018 코리아 뮤직 페스티벌’, 오는 8월 1-2일 고척스카이돔서 개최

center
[웹데일리=안승혜 기자] 사단법인 한국매니지먼트연합(이하, 한매연)이 주최하고 주식회사 케이스타가 후원하는 ‘2018 코리아 뮤직 페스티벌’(KOREA MUSIC FESTIVAL)(이하 ‘코뮤페’)이 오는 8월 1일과 2일 양일간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다.

이번 ‘코뮤페’는 팬들을 위한 더욱 알찬 내용과 구성으로 준비될 예정이다.

우선 코뮤페의 입장을 위한 티켓 방식이 전면적으로 교체된다. 한매연은 케이스타와 제휴를 맺고 기존의 종이 티켓 방식과 더불어 얼굴로 본인을 인증하는 ‘페이스 티켓’ 시스템을 도입한다. 또한, 지정좌석제(일부좌석제외)로 진행해 입장 대기 시간을 줄이고 관객들이 좀 더 쾌적한 환경에서 공연장에 입장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


이어 한매연은 ‘코뮤페’를 단순한 공연이 아닌 대한민국 대중음악의 초대형 축제로 만들고자 여러 가지 이벤트와 프로모션을 계획하고 있다. ‘팬들과 함께하는 운동회’, ‘스쿨어택’, ‘오픈 포토월’과 같은 팬과 연예인이 함께 즐기고 체험하는 시간을 마련해 이벤트를 진행한다. 팬들이 서로 교감할 수 있는 팬 나눔장터도 열린다.

기존에 진행했던 ‘팬레터가 떴다’ 이벤트는 좀 더 확대해 ‘코뮤페’의 진정한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하도록 준비할 예정이다.

더불어 케이스타와 함께 ‘코뮤페’ 서포터즈도 출범한다. ‘코코아’라는 이름의 서포터즈는 행사에 대한 전반적인 내용을 공유하며, 팬들이 공감할 수 있는 행사 기획과 운영을 함께 만들어갈 예정이다. ‘코뮤페’ 서포터즈는 30일부터 6월 8일까지 접수가 진행된다. 팬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팬들이 만들어가는 행사로 자리매김하기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올해 ‘코뮤페’의 출연진은 화려하다. 샤이니, 아이콘, 워너원, 트와이스, 비투비, 에이핑크, EXID, 마마무, NCT, 모모랜드, 우주소녀, 펜타곤, 구구단, SF9 등이 출연한다.

신주학 한매연의 회장은 “2회 차를 맞이하는 ‘코리안 뮤직 페스티벌’은 팬들에게 제공하는 대중음악인들의 선물이 될 것이다. 새로운 방식의 공연 문화를 만들 수 있도록 한매연의 모든 임직원 및 회원들이 고민하고 있다”며 “신인들과 여러 장르를 지원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면에서 우리 대중음악의 발전을 위한 장기적인 공연으로 준비할 것”이라고 기대감도 높였다.

‘코뮤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코리아뮤직페스티벌 홈페이지 또는 SNS를 통해 안내할 예정이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