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5 17:30  |  라이프

세계 환경의 날... 환경 생각하는 '녹색 기업'에 주목

center
(사진=코카콜라)
[웹데일리=조성복 기자] 6월 5일은 유엔(UN)이 지정한 ‘세계 환경의 날’이다. 그동안 환경보호의 필요성은 꾸준히 언급됐지만 미세먼지, 미세플라스틱 검출 등 환경 문제가 꾸준히 발생하고 있다.

이 와중에 친환경 소비 활동이 하나의 소비문화로 자리 잡았다. 지난해 10월 시장조사 전문기업 엠브레인 트렌드모니터는 전국 만 19~59살 성인남녀 2,000명을 대상으로 ‘착한 소비’와 관련한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조사 결과, 착한 소비의 개념으로 ‘친환경적인 소비’(52.9%)가 가장 많이 꼽혔다. 응답자의 71.4%가 “향후 착한 소비 활동에 참여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이처럼 친환경 소비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친환경 기업 활동을 하는 '녹색기업'도 함께 주목받고 있다.

이들은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많은 활동을 하고 있다. 어린이와 함께 환경보호 프로그램을 진행하는가 하면, 환경보호를 위해 시행한 노력과 성과를 담은 보고서를 발간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 미래 사회의 주인공 어린이 대상 친환경 프로그램

어린이는 미래 사회를 이끌어갈 주인공이다.

이 미래의 주역들과 함께 친환경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기업이 있다. 하림과 코카콜라다.

닭고기 전문기업 하림은 환경보호에 앞장서는 ‘피오봉사단’을 운영한다. 초등학생 이상의 자녀가 있는 가족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피오봉사단은 낙동강 일대와 아산생태곤충원에서 하천 정화에 도움이 되는 식물인 창포를 심는 등 환경정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세계적인 음료 회사인 코카콜라는 환경재단과 함께 ‘어린이 그린리더십 과정’을 운영한다. ‘코카콜라 어린이 그린리더십 과정’은 물의 가치에 대한 관심을 높이는 어린이 환경 교육 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은 초등학교 4~6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다. 그린리더십에서는 도심 속 습지 탐사를 통해 습지의 중요성을 배울 수 있다. 교육은 1년에 총 4회에 걸쳐 진행된다. 수료 후에는 학생들이 제출한 환경보호 에세이와 현장 참여도 등을 심사해 9명의 우수 그린리더를 선발한다. 선발된 학생에게는 ‘그린보트’ 참여 기회가 주어진다. 그린보트는 동북아시아 국가를 항해하며 다양한 환경 프로그램을 체험하는 해외연수 프로그램이다.

◇ 지역사회를 위한 상생 프로그램

지속가능경영을 위해 지역사회와 손잡고 상생 가능한 친환경 활동을 하는 기업도 있다.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는 2005년부터 친환경 캠페인 '클린데이'(Clean Day)’를 실시하고 있다. 클린데이는 깨끗한 환경을 후손에게 전해주기 위해 자연환경을 가꾸고 보존하는 캠페인이다.

이 캠페인에는 삼천리 임직원과 지자체, 지역 주민이 함께 참여하고 있다. 클린데이는 지난 4월 경기도 시흥 시화방조제를 찾아 쓰레기를 치우는 활동을 진행했다. 이 외에도 인천의 청량산, 오산의 독산성, 시화방조제 등에서 식목 활동, 친환경 시설물 지원, 산불 예방 캠페인, 환경 정화 활동을 정기적으로 실시 중이다.

농심켈로그는 2017년부터 국내 현미 농가를 돕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환경교육센터와 함께 현미 농가 자녀들을 대상으로 친환경 교육을 실시했다.

올해는 '자연의 벗 연구소'와 함께 충남 서천 현미 농가를 대상으로 친환경 자연순환 농업의 정착과 토지 환경 개선을 목적으로 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더불어 올해에도 현미 농가 자녀들을 대상으로 하는 친환경 교육도 계획하고 있다.

◇ 친환경 노력과 성과 담은 환경보고서 발간

아웃도어 스포츠 브랜드 파타고니아와 교보생명은 환경보고서를 발간하며 환경 문제에 직접 맞닿아 있는 기업이나 지역사회와 함께 협력하고 있다.

파타고니아 코리아는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사회환경보고서인 ‘2017 사회환경보고서(2017 Environmental+Social Initiatives)’ 한국어판을 발간했다. 본 보고서에는 한 해 동안 파타고니아가 환경과 사회에 대한 가치와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한 성과가 기술돼 있다.

교보생명은 2011년부터 매년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해왔다. 올해 발간된 '2017 지속가능경영보고서'의 주제는 '사람, 그리고 미래'다. 교보생명은 보고서에 윤리경영, 가족친화 기업문화, 친환경 경영활동, 사회책임투자 확대 등에 대한 내용을 다뤘다. 경제·사회·환경 부문 등에서 지난해의 주요 이슈별 활동과 성과를 반영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