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9 09:14  |  자동차·항공

쌍용자동차, 고객서비스 강화 위해 연 1만3천대 정비 가능한 남양주 정비사업소 개소

기존 평택 정비사업소도 확장 이전 오는 23일부터 운영 시작

center
(사진=쌍용자동차) 신규 오픈하는 쌍용자동차 남양주 정비사업소
[웹데일리=김시연 기자] 쌍용자동차가 신규 정비사업소를 열고 기존 정비사업소에 대해 정비인력을 보강하는 등 고객 만족을 위한 서비스 강화를 추진한다.

18일 쌍용자동차는 서비스 네트워크 확충을 통한 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해 정비사업소를 신규 개소하는 한편 기존 사업소의 정비역량을 대폭 강화해 확장 이전하는 등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한 노력을 지속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연 남양주 정비사업소는 총 면적 2,207m²(668평)에 2층 건물 16개 스톨(Stall : 정비공간)을 갖추고 있다.

또한 총 20명의 전문 정비인력을 확보해 연간 1만 3000여대에 대해 보증 및 일반수리가 가능하며 우수 정비인력과 함께 판금·도장 등을 수행할 수 있는 기능작업장도 함께 운영된다. 또 대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넓고 쾌적한 휴게공간도 마련했다.

아울러 기존 평택 정비사업소의 경우 규모와 정비역량을 크게 향상시켜 확장 이전해 오는 23일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총 면적 4,450m²(1346평)에 본관을 비롯해 정비와 차량검사, 접수 및 고객휴게실을 위한 4개 동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27개 스톨을 갖추고 연간 2만 2000여 대를 정비할 수 있는 준비를 마쳤다.

쌍용자동차는 전국에 정비사업소를 비롯해 정비센터, 지정정비공장, 서비스프라자 등 총 330여 개의 서비스 네트워크를 운영 중에 있다며 정비역량 제고 및 고객 접근성 확보를 통한 서비스 품질 향상 노력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김시연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h. 웹데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