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28 17:55  |  CT·뉴미디어

요괴워치, AR게임으로 등장

center
(사진=나무위키)
[웹데일리=이선기 기자] 애니메이션 <요괴워치>가 증강현실(AR) 게임으로 일본에서 나왔다.

콘텐츠기업 경호온라인엔터테인먼트와 레벨파이브는 AR게임 <요괴워치 월드>를 27일부터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 공개한다고 밝혔다.

<요괴워치 월드>는 몇 해 전 등장했던 AR게임 <포켓몬고>와 유사하다. 스마트폰을 들고 이리저리 돌아다니며 요괴를 찾으면 된다. 현실 세계에 출연한 요괴들을 3D맵 상에서 발견하는 일명 ‘요괴탐색 게임’이다.

게임 방식은 <포켓몬고>와 유사하다. 요괴들은 일본 전국 각지에 흩어져 있어 요괴를 수집하려면 전 국토를 여행해야한다. 일본에서도 국내에서 <포켓몬고>열풍으로 벌어진 ‘속초대란’이 펼쳐질 수도 있다는 의미다. 플레이어는 방문한 지역의 요괴를 수집할 수 있고, 모은 요괴들로 배틀을 하며 성장할 수도 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h. 웹데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