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10 16:23  |  자동차·항공

쌍용자동차, '나만의 티볼리' 디자인 가능한 타투 데칼 클래스 이벤트 실시

19일까지 쌍용자동차 페이스 방문 후 소정의 양식 작성시 추첨 통해 선정

center
(사진=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가 '나만의 티볼리'를 만드는 타투 데칼 이벤트를 이달 28일 실시한다.
[웹데일리=최병수 기자] 쌍용자동차가 티볼리 브랜드 고객들을 대상으로 ‘나만의 티볼리’를 직접 만들 수 있도록 타투 데칼 클래스 참가자를 모집한다.

지난 9일 쌍용자동차는 특별한 의미를 새기거나 개성을 표현하기 위해 몸에 타투(tattoo)를 하듯 데칼 클래스를 통해 세상 어디에도 없는 ‘나만의 티볼리’를 만들 수 있는 전문가와의 현장 교육 기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오는 28일 경기도 화성의 SR카스킨아카데미에서 7팀을 초청해 진행되며 참가를 원하는 티볼리 브랜드 고객은 오는 19일까지 쌍용자동차 페이스북을 방문해 소정의 양식을 작성하면 된다.

추첨 결과는 다음날인 20일에 발표하고 당첨자는 개별 통보한다.

이번 데칼 클래스는 티볼리 브랜드의 주요 고객층인 2030 세대들과 함께 호흡하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참가자들은 차량 데칼 교육에 이어서 몸에 붙이는 스티커 형태의 티볼리 타투 체험도 실시할 예정이다.

쌍용차는 지난 해 티볼리 아머 출시와 함께 수십만가지 조합으로 자신만의 티볼리 아머를 주문할 수 있는 기어에디션을 선보이며 국내 자동차 시장에도 주문제작형 모델의 시대를 열었다.

기어에디션은 최근 드라이빙 기어와 스타일링 기어로 선택의 폭을 넓힌 기어Ⅱ로 업그레이드해 새롭게 선보였으며 지난 달 전체 판매량 중 30.9%를 점유할 만큼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h. 웹데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