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6 17:43  |  블록체인·암호화폐

업비트, ‘실명확인 계좌 전환 이벤트’ 진행

이벤트 참여 고객 중 100명 추첨, 1인당 100만원씩 총 1억원 지급

center
(사진=업비트)
[웹데일리=이선기 기자]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가 암호화폐 거래의 투명성 제고와 보이스피싱, 자금세탁 등 각종 범죄행위를 예방하기 위해 ‘실명확인 계좌 전환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업비트는 올해 초 발표된 정부의 ‘암호화폐 거래 실명제’ 방침에 따라 기존 암호화폐를 실명계좌로 전환하는 ‘실명확인 입출금 계좌’를 지난 1월 30일부터 시행해왔다.

시행 6개월이 지난 현재 시점에서, 업비트는 전환율을 높이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이벤트는 6일부터 20일까지 약 2주간 진행되며, 해당 기간 내 실명확인 계좌로 전환하면 자동 응모된다. 업비트는 이 중 100명을 추첨해 1인당 100만 원씩 총 1억 원을 지급한다.

또한 실명확인 계좌로 전환한 고객 전원에게는 보장 금액 1,000만 원에 달하는 삼성화재 금융사고 보상 보험을 무료로 가입시켜주는 혜택을 제공한다. 이로써 실명확인 계좌로 전환한 업비트 회원이라면 보험 가입 기간 동안에는 누구나 해킹이나 피싱에 따른 부당인출 등 금전적 손해에 대해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이석우 두나무 대표는 “회원들의 자발적인 실명확인 계좌 전환을 위해 혜택을 더한 이벤트를 준비했다”면서 “업비트는 앞으로도 고객 피해 예방을 최우선으로 건전하고 투명한 거래환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벤트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업비트 홈페이지와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당첨 고객들에게는 개별 SMS를 통해 공지할 예정이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