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4 09:59  |  기업

한화그룹, 한화큐셀‧한화토탈‧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 인사 단행

건강상 이유로 사임한 남성우 한화큐셀 대표이사 후임에 김희철 한화토탈 부사장 내정

center
(사진=뉴시스) 왼쪽부터 김희철 한화큐셀 신임 대표, 권혁운 한화토탈 신임 대표, 이성수 신임 한화지상방산 대표
[웹데일리=김필주 기자] 한화그룹이 한화큐셀‧한화토탈‧한화지상방산 등 3곳에 대해 대표이사 인사를 단행했다.

14일 한화그룹은 남성우 한화큐셀 대표이사가 건강상 이유로 사임 의사를 밝힘에 따라 김희철 한화토탈 부사장을 사장으로 승진시킨 뒤 한화큐셀 대표이사로 내정했다.

또 한화토탈 대표이사에는 권혁웅 한화 지주경영부문 부사장을 사장 승진과 동시에 대표이사로 내정했으며 한화 지주경영부문에는 손재일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를 선임했다.

한화지상방산 대표는 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이사가 겸직한다.

새롭게 내정된 김희철 한화큐셀 대표이사는 한화그룹 내 대표적 글로벌 전략통으로 평가되고 있다.

한화그룹에 따르면 김 대표는 태양광 사업 진출 초기 한화솔라원 중국법인과 한화큐셀 독일법인 대표이사를 역임했고 최근 삼성석유화학사 인수 작업 후 한화토탈 대표이사를 맡아왔다.

KAIST 화학공학 박사 출신인 권혁웅 한화토탈 대표이사는 한화그룹 내 정유·석유화학·에너지 전문가로 평가받는 인물로 한화에너지 공정·제품연구실장, 한화케미칼 CA사업기획팀장 등 정유·석유화학 분야 현장 실무를 도맡아 왔고 지난 2012년부터는 한화에너지 대표이사를 지냈다.

한화지상방산 대표이사를 겸직하게 된 이성수 한화디펜스 대표이사는 한화그룹 내 방산사업 미래전략기획 전문가로 알려져있다. 작년 한화디펜스 대표이사로 선임된 후 영업이익률 향상 등 안정적 재무 구조를 달성한 바 있다.

한화그룹은 이 대표의 겸직으로 한화지상방산과 한화디펜스 간 사업협력 및 경영효율화를 통한 강력한 시너지 창출을 기대하고 있다.

이번 인사는 회사 별로 각각 일정에 따라 이사회‧주주총회를 거쳐 확정할 예정이다.

김필주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