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8 17:30  |  문화산업

넥슨, 제3회 ‘청소년 프로그래밍 챌린지(NYPC)’ 본선 진출자 확정

center
(사진=넥슨)
[웹데일리=이선기 기자] 넥슨이 28일 ‘제 3회 넥슨 청소년 프로그래밍 챌린지(Nexon Youth Programming Challenge, 이하 NYPC)’의 본선 대회 진출자를 발표했다.

지난 8월 22~31일 열흘간 진행된 온라인 예선에는 약 5,400여 명의 참가자가 몰렸으며, 이 중 12~14세 부문 상위 20명, 15~19세 부문 상위 62명 등 총 82명이 본선대회에 진출했다.

특히 올해 온라인 예선은 문제의 단계별 난이도를 설정, 쉬운 문제부터 순차적으로 공개하면서 프로그래밍을 처음 접하는 일반 학생들도 부담 없이 도전해볼 수 있었다. 게임 개발과 관련한 재미있는 주제의 문제들이 다수 출제돼 참가자들의 흥미를 끌었다.

NYPC 2018 본선 대회는 내달 27일 오전 9시 판교 넥슨 사옥에서 열린다.

대상 수상자에게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과 장학금 500만 원, 노트북을 부상으로 수여한다. 또한 15~19세 부문 금상 수상자에게는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상, 장학금 300만 원과 노트북을, 12~14세 부문 금상 수상자에게는 한국콘텐츠진흥원 원장상과 장학금 200만 원, 노트북을 지급한다.

넥슨은 본선에 진출한 82명 외에도 상위 500명의 참가자들에게는 예선 특별상으로 NYPC 2018 기념 티셔츠를 선물했다.

한편 넥슨과 넥슨재단이 공동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게임문화재단이 후원하는 NYPC는 코딩에 대한 청소년들의 관심 제고와 역량 증진을 목적으로 시행해 오고 있다. 지난 2016년 처음 시작된 이래 올해 3회 째 진행 중이다.

NYPC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h. 웹데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