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04 13:33  |  TECH

카카오모빌리티, "현금, 카드 없어도 택시 요금 걱정 마세요"

center
(사진=카카오모빌리티)
[웹데일리=김수인 기자] 카카오모빌리티가 '카카오 T 택시' 애플리케이션(앱)에 '택시 운임 자동결제' 서비스를 4일부터 도입한다고 밝혔다.

택시 운임 자동결제 서비스 도입으로 '카카오 T' 앱에서 '카카오 T 택시' 호출부터 목적지 도착 후 결제까지 한 번에 해결함에 따라 사용자와 택시 종사자들의 이용 편의성이 강화됐다. 카드나 현금으로 요금을 결제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기사와 승객 간 불필요한 문제도 방지할 수 있다.

자동결제 서비스로 결제를 원하는 이용자는 '카카오 T' 앱에 카드를 등록하기만 하면된다. 카카오 T 택시 앱에서 택시 호출을 위해 출발지와 도착지를 설정한 후 , 결제수단을 '자동결제'로 선택하면 된다. 목적지 도착 후 미리 등록된 카드로 자동결제가 완료된다. 카드 등록은 최초 한 번만 하면 된다.

택시 기사는 카카오 T 택시 기사용 앱에서 인증을 받은 뒤 자동결제 호출을 수락할 수 있다. 목적지 도착 후 카카오 T 기사용 앱에 미터기 요금을 입력해 결제하면 된다. 결제 완료 운임은 기존 카드결제 운임을 한국스마트카드를 통해 자동 입금된다.

자동결제 서비스 이용자를 위한 혜택도 준비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자동결제 서비스를 카카오 T 택시로 확대 도입하는 만큼, 보다 많은 사용자들이 경험할 수 있도록 오는 11일부터 카카오 T 앱 내에서 결제 경험이 없는 사용자 전원에게 5,000원 상당의 쿠폰을 제공할 예정이다. 해당 쿠폰은 카카오 T 택시, 카카오 T 대리, 카카오 T 주차, 카카오 T블랙 등의 서비스에서 사용 가능하다.

카카오 T 택시 관계자는 "택시 운임 자동결제 기능을 통해 카카오 T 택시가 원스톱 서비스로 진화함으로써 승객과 택시 종사자 모두의 편익을 극대화했다"며 "앞으로도 이용자들이 스마트 모빌리티 서비스를 경험하는데 제약이 없도록 다양한 기능을 마련해 '카카오 T'의 사용성을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h. 웹데일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