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7 13:02  |  영화

영화 ‘성난황소’, 1차 포스터 공개... ‘마동석 압도적 포스’

[웹데일리=고경희 기자] 영화 <성난황소>(감독 김민호)가 11월 개봉을 확정하고 1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center

<성난황소>는 한 번 성나면 무섭게 돌변하는 동철(마동석 분)이 납치된 아내 지수(송지효 분)를 구하기 위해 무한 돌진하는 통쾌한 액션 영화다. 11월 개봉 확정과 함께 최초 공개된 1차 포스터는 마동석만의 파워 넘치는 맨몸 액션이 펼쳐질 것을 예고하며 예비 관객들의 흥미를 끌어 모으고 있다.

특히, 마동석의 압도적인 아우라를 담은 뒷모습만은 그가 <성난황소>를 통해 종전 작품들을 뛰어넘는 통쾌한 카타르시스와 액션의 클라이맥스를 보여줄 것을 예고한다.

할리우드 유명 제작자이자 블룸하우스의 제이슨 블룸 대표는 최근 부산국제영화제 참석차 내한해 "<부산행>을 봤다. 마동석은 아시아의 드웨인 존슨이다. 꼭 한 번 함께 작업하고 싶다"라고 러브콜을 보낸 바 있다.

이같이 대한민국을 넘어서 아시아를 대표하는 액션배우 마동석의 <성난황소>는 그의 전매특허 액션을 극대화해 보여줄 예정이다. 여기에 ‘느낌 오지? 잘못 건드린 거’라는 카피는 마동석의 뒷모습과 함께 강렬함을 더하며 곧 펼쳐질 마동석만의 유일무이한 맨주먹 액션을 더욱 궁금케 한다.

시선을 압도하는 1차 포스터를 공개하며 액션의 클라이맥스를 보여줄 영화 <성난황소>는 오는 18일 오후 6시 CGV페이스북을 통해 1차 예고편 최초 공개를 앞두고 있어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더욱 고조시킨다.

성난 황소 동철로 변신한 마동석의 본능적인 맨주먹 액션 집합체는 물론, 믿고 보는 배우들의 시너지가 만들어내는 예측불허의 재미까지 선사할 <성난황소>는 <부산행>, <범죄도시> 등과는 다른 쾌감과 볼거리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