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5 16:55  |  금융·증권

한국주택금융공사, 주택담보대출 '보금자리론' 2월 금리 동결

사회적배려층이거나 신혼부부일 시 추가 금리우대 적용

center
25일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장기 고정금리, 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 2월 금리를 동결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웹데일리=김시연 기자]
한국주택금융공사(HF)은 25일 장기 고정금리·분할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의 2월 금리를 동결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는 'u-보금자리론'과 은행 창구에서 신청하는 't-보금자리론'은 대출만기에 따라 연 2.95%(만기 10년)부터 3.20%(30년)까지 이용할 수 있다.

전자약정 등 온라인으로 신청해 비용이 절감되는 '아낌e-보금자리론'은 0.10%p 낮은 연 2.85%(10년)부터 3.10%(30년)까지의 금리가 적용된다.

사회적배려층(한부모·장애인·다문화·3자녀 이상)이거나 신혼부부일 경우 추가 금리우대가 적용된다. 우대금리 중복 적용시에는 최대 0.80%p 금리우대를 적용 받을 수 있다. 안심주머니 앱 쿠폰으로도 0.02%p 추가 할인 가능하다.

제2금융권에서 받은 변동금리나 일시상환 대출을 '더나은 보금자리론'으로 갈아탈 경우 'u-보금자리론'이나 't-보금자리론 금리'와 같다. 전자약정을 하면 '아낌e-보금자리론' 금리가 적용된다.

공사 관계자는 "미국 금리인상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기 때문에 불확실성에 대비하는 게 바람직하다"며 "금리가 낮을 때 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을 이용하는 게 유리하다"고 말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