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30 17:23  |  금융·증권

우리금융, 불우이웃돕기성금 20억원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

지난 2009년부터 매년 '희망나눔캠페인' 모금행사 동참

center
30일 우리금융그룹은 불우이웃돕기 성금 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성금전달식에 참여한 손태승 우리금융그룹회장(좌)과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우) 사진=우리금융그룹
[웹데일리=김시연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30일 불우이웃돕기 성금 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날 우리금융그룹은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손태승 우리금융그룹회장,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손 회장과 우리금융그룹 임직원들은 이웃돕기 성금 2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2009년부터 매년 ‘희망나눔캠페인’ 모금행사에 동참하고 있다.

손 회장은 "이번 나눔이 추운 겨울 소외된 이웃에게 희망의 불씨가 되길 바란다"며 "어려운 이웃에 대한 따뜻한 관심과 배려가 우리 사회에 확산되도록 지속적으로 나눔 활동에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이외에도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18일 설 명절을 맞아 제철과일·간편식 등 기초먹거리로 구성된 '우리희망상자'를 만들어 서울시내 독거노인과 저소득가정 등 소외계층 2천300가구에 전달했다.

다음 달부터 3월말까지는 전 계열사 국내외 영업점이 참여하는 대대적인 사회공헌활동도 전개할 예정이다.

우리금융그룹 측은 "우리 사회의 어려운 이웃들을 지원하는 참신하고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