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2 11:24  |  

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 뮤지엄에서 진로 교육 프로그램 진행

[웹데일리=이지웅 기자] 글로벌 멀티플랫폼 게임 기업 카카오게임즈가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신개념 오프라인 체험 전시전 '카카오게임 뮤지엄'에서 초등학생 100여 명을 대상으로 진로 멘토링·체험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center
사진=카카오게임즈
카카오게임 뮤지엄은 지난해 10월 카카오게임즈가 '카카오프렌즈' 사업을 전개하는 카카오IX와 협업해 홍대 카카오프렌즈 뮤지엄에 개관한 전시 프로젝트다. '카카오 배틀그라운드', '프렌즈레이싱', '검은사막' 등 카카오게임의 대표 콘텐츠를 전시 문화와 접목해 새롭게 표현한 신개념 전시전이다.

카카오게임 뮤지엄에서 진행된 이번 프로그램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게임 리터러시 진로 멘토링·체험 교육'의 일환이다. 게임 관련 현장 방문 기회와 멘토링 제공을 통해 학생들의 창의성을 높이고 진로 탐색에 도움을 주기 위해 기획됐다.

카카오게임즈는 지난 11일 100여 명의 동대문구 소재 은석초등학교 6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게임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먼저,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게임 산업에 대한 전반적인 안내와 게임 업계 직군, 취업 방향성에 대해 강의했다.

center
사진=카카오게임즈
더불어 도슨트 프로그램을 진행해 카카오게임 뮤지엄 구석구석을 소개했다. 마지막으로 '프렌즈레이싱' 존에서 대전 게임을 진행해 1등을 차지한 학생에게 한정판 '우주 라이언 보조배터리'를 증정했다. 또, 카카오게임즈는 이 날 프로그램에 참여한 모든 학생들에게 특별 제작한 한정판 '우주 라이언 인형'을 선물해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카카오게임즈는 오는 18일 카카오게임 뮤지엄에서 동일한 진로 멘토링·체험 교육 프로그램을 100여 명의 초등·중학생을 대상으로 추가 진행할 계획이다.

새로운 방식으로 게임을 체험할 수 있는 카카오게임 뮤지엄은 오는 3월 31일까지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무료로 운영된다. 매월 마지막 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