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5 14:47  |  웹콘텐츠

넷마블 '마구마구', 2019년 마구마구 지역 최강자전 개최

총 상금 2,160만 원, 참가만해도 게임 내 최고등급 블랙카드 지급

center
사진=넷마블
[웹데일리=김필주 기자]
넷마블은 PC 온라인 야구 게임 '마구마구'의 '2019년 마구마구 지역 최강자전'을 시작했다고 5일 밝혔다.

'마구마구'는 2006년 공개 서비스 후 줄곧 국내 1위 온라인 야구 게임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국가대표 야구 게임이다. 이 게임은 지난 2009년부터 2년간 KBO의 공식 타이틀 스폰서도 맡은 바 있다.

'마구마구' 최강자전은 '마구마구' 이용자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는 온·오프라인 대회로 지난 2014년 시작됐다. '마구마구' 이용자들의 축제로 자리매김한 이 대회는 각 지역별 온라인 예선전을 거쳐 지역 본선을 치르는 '지역 최강자전', 지역 본선을 통과한 이용자들끼리 펼치는 '왕중왕전'으로 구성된다.

총 상금 2,160만 원이 걸린 이번 '마구마구' 최강자전은 오는 11월까지 부산, 대구, 광주, 대전, 수원, 서울 등 총 6개 지역에서 펼쳐진다.

각 지역별 온라인 예선전을 통과한 총 64명의 이용자가 각 지역에 위치한 지정 PC방에서 32강 본선을 치른다. 경기는 2 vs 2, 9이닝 단판 경기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역별 1~4위 팀은 지역별 우승 상금과 함께 왕중왕전 참가 자격도 주어진다. 왕중왕전은 2020년 1월 개최된다.

넷마블은 '마구마구' 최강자전에 참여만 해도 게임 내 최고 등급카드인 '블랙카드'를 지급하고, 각 지역 본선 대회를 참관하는 이용자들에게도 추첨을 통해 풍성한 게임 아이템을 증정한다.

한편, '마구마구'와 '마구마구' 최강자전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마구마구'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필주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