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6 11:00  |  TECH

SK텔레콤, 부산 해운대 '5GX 이글루' 개장 1주일 만에 8천여 명 방문

대한민국 대표 해수욕장 4곳, 지역 특색 살린 ‘5GX 쿨비치’로 탈바꿈

center
사진=SK텔레콤
[웹데일리=이지웅 기자]
SK텔레콤이 부산 해운대에 선보인 '5GX 이글루' 등 5GX 쿨비치에 개장 1주일 만에 8천여 명의 방문객이 찾으며 인기를 끌고 있다고 6일 밝혔다.

SK텔레콤은 지난달부터 시작한 '썸머 페스티벌'의 일환으로 부산 해운대, 제주 함덕, 충남 대천, 강원 망상 해수욕장에 5GX 쿨비치를 개장해 운영 중이다.

5GX 쿨비치는 방학과 휴가철을 맞은 고객들이 휴가지에서 초(超)밀집 5G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직접 5G 상품과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는 SK텔레콤의 '5G 썸머 클러스터'다.

center
사진=SK텔레콤

이 중 SK텔레콤이 해운대에 마련한 5GX 이글루가 고객들에게 5G 핫플레이스로 자리잡았다. 5GX 이글루는 해운대를 찾은 고객들이 한낮 폭염을 피해 겨울 같은 서늘함을 느끼며 'VR 눈썰매', 'VR 눈싸움', 'AR 얼음낚시' 등 5G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다.

이글루 바로 옆에 마련된 '프라이빗 비치'에서는 가족 단위 고객들에게 여유있는 전용 해변을 제공해 높은 고객 만족도를 보이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용고객 대상 설문 결과 5점 만점에 4.5점을 받았다.

지난 30일 개장한 5GX 이글루와 프라이빗 비치에는 개장 1주일 만에 약 8천여 명의 고객들이 찾았다.

한편, 부산 해운대 5GX 이글루와 프라이빗 비치는 오는 15일까지 운영한다. 제주 함덕, 충남 대천, 강원 망상 해수욕장의 5GX 쿨비치는 오는 11일까지 운영한다.

이지웅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