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9 13:22  |  아트·컬처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추석 맞이 30% 할인 이벤트 진행

center
사진제공 = 쇼온컴퍼니
[웹데일리=조성복 기자]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가 묵직한 감동의 무대로 관객을 사로잡으며 추석 연휴 가족과 함께 즐길 뮤지컬로 주목받고 있다.

단두대에서 비극적으로 생을 마감한 왕비 '마리 앙투아네트'의 삶과 프랑스 대혁명이라는 역사적 사건을 드라마틱하게 표현해 감동을 전하고 있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뛰어난 무대 연출, 중독성 강한 넘버, 최고의 배우들이 펼치는 연기로 이목을 집중시키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18세기 유럽을 재현한 무대는 관객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을 뿐 아니라 회전무대를 이용한 무대 구성으로 화려하고 호화스러운 왕족과 혁명을 외치는 빈민들의 모습을 대조적으로 그려내며 극의 서사에 몰입감을 더한다. 또한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의 중독성 강한 넘버는 마리 앙투아네트의 삶과 사랑, 마그리드와의 갈등 등 다양한 감정선을 담아내며 음악적으로도 빈틈없는 뮤지컬을 완성시켰다는 평이다.

개성 넘치면서도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극의 구심점 역할을 하고 있는 배우들의 연기 열전도 화제다. 점차 변화하는 마리 앙투아네트의 감정선을 디테일하게 녹여내며 왕비이자 한 여자로서의 삶을 오롯이 표현한 김소현, 김소향을 비롯해 '걸크러시'적 면모와 여린 마음을 동시에 소유한 마그리드 아르노를 매력적으로 소화하고 있는 장은아, 김연지, 극을 더욱 탄탄하게 만들어주는 에너지 넘치는 앙상블까지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의 묵직한 서사를 오롯이 전하며 큰 울림을 남기고 있다.

올 추석에는 30% 할인된 가격으로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를 만나볼 수 있다. 추석을 맞아 14, 15일 공연의 전 좌석 등급을 대상으로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깊이 있는 메시지와 감동적 무대로 연휴 동안 극장을 찾는 관객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전망이다.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프랑스의 왕비였으나 18세기 프랑스 혁명으로 단두대에서 생을 마감했던 마리 앙투아네트의 드라마틱한 삶과, 사회의 부조리에 관심을 갖고 혁명을 선도하는 허구의 인물 마그리드 아르노의 삶을 대조적으로 조명해 진실과 정의의 참된 의미를 깊이 있게 다룬 작품이다.

한편,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는 오는 11월 17일까지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되며, 추석을 맞아 전 좌석 등급을 대상으로 30%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