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9 17:30  |  패션·디자인

에블린, 한정판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에디션 출시

[웹데일리=김필주 기자]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여성 란제리 대표 브랜드 에블린이 지난해 첫 출시한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에디션의 뜨거운 반응에 힘입어 올해도 한정판 크리스털 에디션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한 '라벨레 에뚜왈 컬렉션'은 총 3가지 라인이다. 디자이너 컬렉션인 '에뚜왈 엔젤핑크', 프레스티지 라인 '에뚜왈 로즈퍼플', '에뚜왈 스틸블루'로 구성됐다. 3가지 라인 모두 큐빅이 아닌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과 비즈 장식이 더해져 소장가치가 높다.

center
'에뚜왈 엔젤핑크' / 사진=에블린

디자이너 컬렉션인 '에뚜왈 엔젤핑크' 라인은 에블린의 프리미엄 라인인 프레스티지 라인보다 고급 라인으로 1년에 단 한 번만 만나볼 수 있는 제품이다. 특히 발레리나를 연상시키는 로맨틱한 디자인으로 여성스러움을 극대화해준다.

'에뚜왈 엔젤핑크' 라인은 한정판으로 에블린 공식 온라인몰과 일부 매장(명동, 홍대, 강남로드, 천안신부, 안산중앙, 수원인계, 부산대)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 출시를 기념해 15만 원 이상 구매한 고객에게 5만 원 바우처,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귀걸이와 스페셜 패키지가 함께 제공된다.

center
'에뚜왈 로즈퍼플'과 '에뚜왈 스틸블루' / 사진=에블린

'에뚜왈 로즈퍼플'은 F/W 대표 컬러인 버건디를 활용하고 홀터넥 디자인으로 섹시하게 연출 가능하다. '에뚜왈 스틸블루'는 벨벳 소재를 활용해 계절감을 더하고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이 어깨선에 포인트로 장식돼 있어 속옷만으로도 드레스업 한 기분을 낼 수 있다.

에블린 관계자는 "지난해 크리스마스에 출시됐던 첫 컬렉션 반응이 매우 뜨거워 올해도 출시하게 됐다"며, "이번 명절이나 기념일 선물을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필주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