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5 10:10  |  TECH

LG전자, '신종 코로나' 우려로 'MWC2020' 참가 취소... 'V60 씽큐' 공개 연기

center
LG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우려로 'MWC2020' 참가를 취소했다. / 사진제공=뉴시스
[웹데일리=이지웅 기자]
LG전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폐렴)에 대한 우려로 오는 24~27일(현지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이동통신 박람회 'MWC2020' 참가를 취소한다고 5일 밝혔다.

LG전자 측은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됨에 따라 고객과 임직원의 안전을 우선시 해 MWC2020 전시 참가를 최소하기로 했다"라며, "전시 참가 취소에도 불구하고 글로벌 이동통신사업자들과 사전에 약속됐던 미팅은 별도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MWC에는 관람객이 평균 10만 명 이상 몰린다. 특히, 전시 최대 스폰서 중 하나가 화웨이이고, ZTE, 샤오미 등 중국 기업들이 MWC 핵심 전시관에서 전시를 진행해 3만여 명 이상의 중국인 관람객이 MWC를 방문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위험성이 크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한편, LG전자의 이번 MWC2020 참가 취소로 인해 LG전자의 새로운 스마트폰 'V60 씽큐'와 'G9 씽큐' 공개행사도 연기됐다. LG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동향을 감안해 안전 여부를 판단하여 추후 신제품 공개행사를 가질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지웅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D MAGAZINE

  • img
  • img
  • img
  •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