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09:22  |  유통

신라면세점, 9일 오후 2시부터 재고 면세품 3차 판매… 최대 40% 할인

로에베·브라이틀링·프레드릭콘스탄트·스와로브스키 등 4개 브랜드 124종 선보일 예정

center
[사진제공=신라면세점]
[웹데일리=김소미 기자]
신라면세점이 오는 9일 오후 2시부터 면세 재고품 3차 판매를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3차 판매에서는 로에베, 브라이틀링, 프레드릭콘스탄트, 스와로브스키 등 4개 브랜드의 상품 124종을 판매한다.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로에베 해먹백, 브라이틀링 에비에이터8, 프레드릭콘스탄트 문페이즈, 스와로브스키 진저뱅글 등으로 면세점 정상 가격 대비 최대 40% 할인된 수준에 판매한다.

재고 면세품은 1·2차와 동일하게 신라트립에서 구매할 수 있다.

앞서 신라면세점은 지난 6월 25일과 7월 2일 두 차례에 걸쳐 지방시, 펜디, 프라다, 발리, 발렌티노, 발렌시아가 등 21개 브랜드 재고 상품 600종을 판매한 바 있다.

신라면세점은 지속적으로 신규 브랜드를 추가하며 재고상품 판매를 이어갈 예정이다.

신라면세점은 이번에 판매하는 모든 재고 상품에 대해 신라인터넷면세점 명의의 자체 보증서를 발급고 배송 완료 후 7일 이내 교환, 환불 서비스 또한 제공한다.

다만 교환은 동일 상품의 재고가 있을 경우 가능하며 동일 상품 품절일 경우 반품만 가능하다. AS는 신라인터넷면세점 고객센터 1:1 게시판 접수 후 외부 AS업체를 통해 유상으로 진행된다.

김소미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WD MAGAZINE

  • img
  • img
  • img
  • 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