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재형,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서 온라인 야외 공연... 30일 유튜브 공개

아트컬처 2020-10-26 17:01 조성복 기자
center
사진제공=국립현대미술관
[웹데일리=조성복 기자]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이자 방송인으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정재형이 국립현대미술관 과천관에서 색다른 피아노 연주를 선보인다.

국립현대미술관은 온라인 공연 'MMCA 라이브 X 정재형'을 오는 30일 오후 4시 국립현대미술관 유튜브를 통해 공개한다고 26일 밝혔다.

MMCA 라이브는 국립현대미술관의 비대면 온라인 공연 시리즈다. 서울관 '오페라의 유령', 덕수궁관 '국립극장 여우락밴드'에 이어 이번이 3번째다.

정재형은 과천관 특화 야외설치 프로그램인 'MMCA 과천프로젝트 2020' 선정작 '과.천.표.면'을 무대로 아름다운 공연을 선보인다. 정재형은 앨범 'Avec Piano', 'Le Petit Piano'의 대표곡인 '그곳, 아침에서', '미스트랄', '사랑하는 이들에게', '썸머 스윔' 등 4곡을 연주한다. 특히, 이번 공연을 위해 전곡 모두 새롭게 편곡했으며, 연주자 심준호(첼로), 주홍진(호른), 유종미(건반)도 함께 연주한다.

더불어 정재형은 '과.천.표.면'을 설계한 이승택 작가와 작품을 관람하고 '자연, 영감, 관객'을 주제로 대화를 나눈다. 두 사람의 자연과 예술적 영감에 대한 생각을 엿볼 수 있는 기회다.

윤범모 국립현대미술관장은 "과천관 야외공간이 주는 자연의 정취 속 '과.천.표.면' 작품과 정재형 공연이 어우러져 선사하는 예술적 교감을 기대해도 좋다"고 밝혔다.

news@webdaily.co.kr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