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과수 "택배 노동자 사망, 과로와 뚜렷한 인과관계 없어"

사회종합 2020-10-29 15:15 이지웅 기자
center
사진제공=연합뉴스
[웹데일리=이지웅 기자]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하 국과수)이 최근 잇따라 택배 노동자들이 숨진 것과 관련해 이들의 사망과 과로 사이에 뚜렷한 인과관계를 찾기 어렵다는 1차 소견을 내놨다.

29일 경찰청에 따르면, 최근 국과수는 이 같은 내용이 담긴 1차 소견을 택배 노동자들의 사인을 조사하는 전국 경찰관서들에 전달했다.

경찰 관계자는 "사망한 노동자 중에는 심장, 뇌 등에 기저질환을 앓는 경우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며, "높은 업무 강도와 사망의 직접적인 연관성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경찰은 국과수의 최종 부검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한편,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에 따르면, 올해에만 택배 노동자 14명이 숨졌다. 경찰은 이 중 6명에 대해 부검을 시행했다.

이지웅 웹데일리 기자 news@webdaily.co.kr
  • sns
  • sns
  • mail
  • print

저작권자 © 웹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